논평/성명

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
62 논평 윤석열 정부는 문화예술 검열을 멈춰라 : 부마민주항쟁기념식의 <늑대가 나타났다> 배제에 부쳐 페미니즘당 11-23 150
61 성명 우리의 추모는 끝나지 않았다. 10.29참사, 대통령이 책임져라 페미니즘당 11-09 133
60 발언 이태원 참사 청년 추모행진 '국화행진' 페미니즘당 11-05 103
59 발언 이태원 참사 청년 추모행동 제안 기자회견 페미니즘당 11-03 92
58 기타 이태원 참사 희생자를 애도합니다 페미니즘당 10-31 117
57 논평 [신당역 스토킹 살인사건 시리즈 논평 - 3] 성평등한 노동환경만이 여성노동자의 목숨을 지킬 수 있다(이가현) 페미니즘당 09-28 323
56 논평 [신당역 스토킹 살인사건 시리즈 논평 - 2] 정치권은 백래시와 결별하라(정다혜) 페미니즘당 09-23 394
55 논평 [신당역 스토킹 살인사건 시리즈 논평 - 1] 여성혐오가 죽였다 (소윤) 페미니즘당 09-22 366
54 발언 "여성가족부 성평등 기능 강화, 버터나이프크루 정상화로부터" 기자회견 연대발언문 페미니즘당 09-01 279
53 논평 [시간내서 쓰는 권성동 원내대표 반박 논평 #2] 성평등 문화 사업은 국가의 책임이다 : 정보를 성평등하게 공유한다는 것 페미니즘당 08-17 588
52 논평 [시간내서 쓰는 권성동 원내대표 반박 논평 #1] 성평등 문화 사업은 국가의 책임이다 : 한국 영화의 성평등지수에 관하여 페미니즘당 08-14 499
51 논평 국민의힘 윤리위원회의 이준석 당대표 징계를 환영한다 페미니즘당 07-08 651
50 발언 2022 한국 성노동자의 날 '성노동자도 사람답게 살고 싶다' '성노동자 해방행동에서 여성이 잃을 것은 족쇄 뿐이다' 집회 연대발언문 페미니즘당 07-04 359
49 논평 [페미니즘당 논평] 나에게 페미니즘이란? - 백래시의 시대에서 페미니즘의 의미를 생각하다(케이) 페미니즘당 06-29 573
48 기타 6월 4일 지방선거 수다회 <야, 너두 정치할 수 있어> 주요 내용 브리핑 페미니즘당 06-08 514