논평/성명

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
71 발언 “비례성이 실현되는 선거제 개혁안, 시민과 함께 마련하라!” 2024정치개혁공동행동 선거제 개혁 원칙 제시 기자회견 페미니즘당 02-01 11
70 논평 ‘비동의 강간죄’ 가로막는 정부·여당을 비판한다 페미니즘당 02-01 108
69 발언 정치개혁에서 페미니즘 관점이 필요한 이유(황연주 사무국장, 젠더정치연구소 여.세.연) 페미니즘당 01-27 23
68 발언 정당법 위헌확인 헌법소원에 대한 지역정당의 입장(나영 은평민들레당 대표, 지역정당네트워크) 페미니즘당 01-27 25
67 발언 정치개혁에 정당법 개정이 필요한 이유(김태일 참여연대 권력감시1팀 팀장, 2024정치개혁공동행동) 페미니즘당 01-27 24
66 발언 2019년 정당법 헌법소원의 이유와 필요성(김예원 공동대표, 녹색당) 페미니즘당 01-27 22
65 발언 정당법 제3조, 제17조, 제18조 위헌의 법적 근거(김소리 변호사, 법률사무소 물결) 페미니즘당 01-27 25
64 발언 2023 정당법 위헌확인 헌법소원 제기 이유(이가현 공동대표, 페미니즘당) 페미니즘당 01-27 29
63 성명 페미니즘 정치를 가로막는 정당법은 위헌이다 (연명 마감) 페미니즘당 01-18 58
62 논평 윤석열 정부는 문화예술 검열을 멈춰라 : 부마민주항쟁기념식의 <늑대가 나타났다> 배제에 부쳐 페미니즘당 11-23 412
61 성명 우리의 추모는 끝나지 않았다. 10.29참사, 대통령이 책임져라 페미니즘당 11-09 339
60 발언 이태원 참사 청년 추모행진 '국화행진' 페미니즘당 11-05 291
59 발언 이태원 참사 청년 추모행동 제안 기자회견 페미니즘당 11-03 304
58 기타 이태원 참사 희생자를 애도합니다 페미니즘당 10-31 314
57 논평 [신당역 스토킹 살인사건 시리즈 논평 - 3] 성평등한 노동환경만이 여성노동자의 목숨을 지킬 수 있다(이가현) 페미니즘당 09-28 580